그렇다. 나는 어느 날 문득 긴 여행을 떠나고 싶어졌던 것이다. 

그것은 여행을 떠날 이유로는 이상적인 것이었다고 생각된다. 

간단하면서도 충분한 설득력이 있다. 

그리고 어떤 일도 일반화하지는 않았다.

 어느 날 아침 눈을 뜨고 귀를 기울여 들어보니 어디선가 멀리서 북소리가 들려왔다. 

아득히 먼 곳에서, 아득히 먼 시간 속에서 그 북소리는 울려왔다. 

아주 가냘프게. 그리고 그 소리를 듣고 있는 동안, 

나는 왠지 긴 여행을 떠나야만 할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. 

1 2 3 4